중흥사소개

본문 바로가기
중흥사소개
중흥사소개
중흥사 중흥사소개
북한산성은 서울과 경기도 고양시에 인접해 있는 신령스러운 북한산을 에워싸고 있는 산성이다. 북한산은 천혜의 자연이 있으며, 삼국시대 이래 민족의 역사와 문화를 간직한 산이다. 이 산의 중심에 중흥사가 위치해 있다. 중흥사는 한양을 방위하기 위해 축성된 북한산성의 중심 도량이다.

중흥사는 고려 초기에 창건된 사찰로 북한산성내에서 가장 큰 규모였으며, 한국 불교에 큰 족적을 남긴 사찰이다. 고려초 국가의 방위와 안녕을 위해 창건된 중흥사는 고려말 대한불교조계종의 중흥조인 태고 보우 스님께서 주석하시면서 선불교의 중심사찰로 떠오른다. 태고보우국사가 중흥사에서 주석하시면서 서쪽에 작은 암자를 지으니, 그것이 바로 태고암(오늘날의 태고사)이다. 오늘날 한국불교의 선맥이 태고보우국사로부터 비롯되었음을 생각할 때, 중흥사는 한국 선불교 역사상 가장 중요한 사찰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조선 시대에는 임진왜란과 병자호란 후 북한산성을 축성하고 방위한 스님들의 지휘본부인 팔도도총섭이 있던 곳이다. 중흥사는 승군의 도총섭이 머물렀던 절로서 북한산성의 수사(首寺)에 해당하는 사찰이다. 1711년 계파성능(桂坡性能) 스님이 주지로 부임하면서 중흥사는 비약적으로 발전했고, 136칸의 대가람이 된다.

중흥사는 조선시대의 문인이었던 설잠 김시습이 세조의 왕위 찬탈에 분개하여 삭발염의하고 출가했던 사찰이며, 추사 김정희, 다산 정약용 등 많은 문인들이 중흥사를 방문하여 시구를 남겨놓기도 하였다. 그러나 호국을 위해 건립된 중흥사는 조선의 쇠망과 더불어 화재와 홍수로 폐사되었다.

1990년대 후반 조계종 종정을 역임하였던 서암 스님 등이 복원을 추진하기 시작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였으며, 2005년 지홍스님이 주지로 부임하여 불사를 새로 시작하여 2012년 대웅전을 준공하였다. 그 이후 복원불사가 속속 진행되어 2017년에는 만세루(萬歲樓)와 전륜전(轉輪展)이, 2018년에는 도총섭(都摠攝)과 제2요사채가 완공되어 옛 모습을 거의 회복했다. 이제 중흥사는 북한산성의 중심사찰로서 시민들로 하여금 북한산성의 문화를 향유케 하는 본부가 되고 있고, 또한 태고보우국사의 선풍을 이어받아 선수행의 중심사찰로서 우뚝 솟을 것이다.




X

회원로그인


주소 : (우:10582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대서문길 393
전화번호 : 02-355-4488
Copyright (c) 2019 북한산 중흥사. All Rights Reserved.
그누보드5
주소 : (우:10582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대서문길 393
전화번호 : 02-355-4488
Copyright (c) 2019 북한산 중흥사. All Rights Reserved.